뉴스 기획특집 오피니언 공주플러스 포토 커뮤니티
2022.7.2 토 13:02
> 뉴스 > 뉴스 > 교육
     
"교육가족조례 제정 학습권·교육활동권 보장"
이병학 충남교육감 후보, 학생 인권 지나치게 강조 비판
[1388호] 2022년 05월 19일 (목) 17:00:23 이석하 기자 lshview@hanmail.net
   
 

6.1 충남교육감 선거 중도보수 단일후보인 이병학 후보(사진)가 전국 최초로 '교육가족조례'를 만들어 학생들의 학습권과 교사들의 교육활동권을 동시 보장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8년간 전교조 출신 교육감의 편향된 교육 정책으로 지나치게 학생 인권을 강조한 측면이 있다는 게 이 후보의 생각이다.

이 후보는 과도하게 진보 이념을 표방한 교육 정책으로 교사의 권위가 땅에 떨어져 학생 윤리교육과 생활지도 등에서 교사들의 의욕이 저하되는 문제점이 야기됐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에 따라 향후 '학생인권조례'를 폐지하는 대신 전국 최초로 교육가족조례를 발의해 학생에게는 학습권을, 교사에게는 교육활동권을 보장하고 학부모에게는 교육 참여 기회를 확대해 균형있는 충남교육을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이 후보는 "학생의 인권과 교사들의 교권은 경중을 가릴 수 없을 정도로 모두 중요한 사안"이라며 "하지만 전교조 출신 교육감의 잘못된 교육 정책으로 우리 교육을 지탱하는 양 축이 무너져 내렸다"고 지적했다.

이어 "학생과 교사의 사기와 교육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깨지면서 충남교육이 한쪽으로 치우치는 기형적인 형태가 되고 말았다"며 교육감 교체를 강조했다.

이 후보는 또 "충남교육의 중요한 3개의 축은 바로 학생과 교사, 학부모라고 할 수 있다"며 "전국 최초로 선보이게 될 '교육가족조례'는 학생과 교사, 학부모 세 바퀴가 함께 잘 굴러갈 수 있도록 하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공주신문(http://www.e-gongju.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박정자삼거리 입체교차로 임시개통
김정섭 공주시장 퇴임…석별의 정 나눠
유구 섬유축제 개최…역사성 재조명
고마나루국제연극제 다음달 2일 개막
'시민 행복' 기치 최원철 시장 업무
지역사회 공헌 개인·단체 상철상 수상
민선8기 공주시장 공약 구체화 잰걸음
'제1회 유구색동수국정원 꽃축제' 성
위드 코로나 시대 건강에 힘쓰자
"월곡저수지 바닥 노출 준설 시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장기로 204-2 공주세종패션타운 B동 2층 Tel: 041-853-8111
사업자번호: 307-81-15873 회사대표: 진충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하
Copyright 2009 공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gongju.com
공주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