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특집 오피니언 공주플러스 포토 커뮤니티
2020.4.8 수 02:31
> 뉴스 > 뉴스 > 정치
     
'지방의정봉사상' 셀프 추천 의장끼리 나눠
충남시민단체 "민망한 일…시상 중단해야"
[1306호] 2020년 01월 16일 (목) 15:15:26 충남지역언론연합 심규상 기자 webmaster@e-gongju.com
   

'지방의정봉사상'이 본래의 취지를 벗어나 충남시·군의장들이 사실상 돌려가며 수상하는 방식으로 변질됨에 따라 비난을 받고 있다.  

 

충남지역 일부 시·군의회 의장이 받은 '지방의정봉사상'이 사실상 셀프 추천을 통해 서로 나눠 받은 것으로 나타나 눈총을 받고 있다.

전국 226개 시군의회 의장으로 구성된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의장 강필구, 약칭 전국의장협)는 지난 10일 당진시청 3층 회의실에서 개최한 충남시군의회의장단협의회(의장 김진호, 충남 15개 시군의회 참여, 아래 충남의장협) 정례회 자리에서 의정 봉사상을 수여했다.

정봉사상은 지방의정 발전과 주민화합을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한 의원에게 수여는 상으로 전국 기초의회 의장들이 모인 단체인 전국의장협이 주는 상이다.

이날 충남소속 지방의원의 경우 천안시의회 의장, 보령시의회 의장, 금산군의회 의장이 각각 전국 의장협의회로부터 의정 봉사상을 받았다. 나머지 12개 충남 시군의회 의장은 지난해까지 모두 의정 봉사상을 받았다.

전국의장협 사무국 관계자는 "원래 시군의회마다 1명씩 모두 상을 주는데 충남 의장협의 경우 추천권을 가진 충남의장협의회가 나머지 의장들이 모두 상을 받았다며 남은 3명만 추천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달 시상을 했는데 충남은 12월에 모임이 없어 뒤늦게 시상식을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충남의장협의회가 시상을 할 때마다 시군의회 의장만을 추천했다는 얘기다.

추천 절차도 없어…"자체 결정했다"

시군의원들을 대상으로 한 추천 절차 마저 없었다. A군 의회 관계자는 "지난달 11일 충남의장협의회장을 맡은 논산시의회에서 의정 봉사상 추천의뢰가 왔지만 소속 의원들을 상대로 별도 추천 절차는 밟지 않았다"며 "충남의장협에서 자체 결정했다"고 말했다.

B시의회의 한 의원도 "전국의장협 또는 충남의장협으로부터 의정 봉사상 추천의뢰를 받은 적이 없다"고 말했다.

추천권을 가진 충남 시군의회 의장들이 서로를 추천해 사실상 상을 나눠 가진 셈이다. 해당 시군의회 의장들은 이렇게 받은 상을 '전국 의정 봉사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며 홍보자료를 배포해 내세웠다.

충남의장협의 간사 단체를 맡은 논산시의회 관계자는 "관례에 따라 시·군 의장단에게 시상하고 있다"며 "올해부터는 매년 충남의장협 이름으로 주는 의정봉사상을 매월 시·군의회를 돌며 정례회의를 할때마다 해당 시·군의회 의장 추천을 받아 의정봉사상을 주기로 했다"고 말했다.

시군의회 의장단끼리 서로 나눠 가진다는 지적에 충남의장협 이름으로 주는 의정봉사상을 늘리겠다고 응수한 것이다.

시민단체인 충남참여자치지역운동연대 관계자는 "앞에서는 주민을 위한 봉사를 많이 한 공로로 상을 받았다며 자랑하면서 뒤에서는 의정 봉사상을 돌아가며 나눠갖는 것은 민망한 일"이라며 "전국의장협과 충남의장협은 '지방의정봉사상' 시상을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전국의장협과 충남의장협은 협의회 운영비로 시·군의회별로 각각 700만 원(전국의장협 300만원, 충남의장협 400만원)의 세금을 사용하고 있지만 세부 지출내용은 공개하지 않고 있다.

충남지역언론연합 심규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공주신문(http://www.e-gongju.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불요불급한 예산 삭감 합의 순식간에
정진석, 3개 시·군별 맞춤형 공약
충남 4개 의료원 노조, 박수현 지지
김근태 후보, 잰걸음 지지호소
금산서 산불 발생 임야 0.3ha 소
안대희 전 대법관, 정진석 후보 지지
박 후보의 '금강국가정원' 조성 공약
정책과 공약이 실현되는 선거를 꿈꾸며
정진석 "지역경제 살려 대도약 견인할
"자식 버리고 두려울 게 뭐 있어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장기로 204-2 공주세종패션타운 B동 2층 Tel: 041-853-8111
사업자번호: 307-81-15873 회사대표: 진충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하
Copyright 2009 공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gongju.com
공주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