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특집 오피니언 공주플러스 포토 커뮤니티
2018.7.17 화 17:40
> 뉴스 > 뉴스 > 정치
     
박수현, 도덕성 타격…정치적 위기
불륜 의혹 확산에 충남도지사 선거 예비후보 사퇴
[1242호] 2018년 03월 14일 (수) 21:15:52 이석하 기자 lshview@hanmail.net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자신의 여비서를 성폭행 한 혐의로 지사직을 사퇴한데 이어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 마저 불륜 의혹에 휩싸여 14일 충남도지사 선거 예비후보를 내려놓음에 따라 지역 정치구도가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공주 출신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14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선거 예비후보를 자진 사퇴했다.

박 전 대변인은 보도자료를 통해 "이제 때가 된 것 같다"며 "예비 후보직을 내려놓는다"고 밝혔다.

박 전 대변인이 예비후보를 사퇴하기까지 진흙탕 싸움의 폭로전 등이 오갔다.

지난 6일 오영환 전 공주시 민주당협 사무국장은 박 전 대변인을 겨냥 "2014년 지방선거 때 반대에도 불구하고 위원장의 권력으로 내연녀를 공주시의원 비례대표에 말도 안되는 이유를 들어 공천한 부적절함을 지적한다"고 SNS상에 불륜과 특혜공천 의혹을 게재해 파문이 일었다.

바로 다음날(7일) 내연 관계의 의혹 당사자로 지목된 김영미 공주시의원과 박 전 대변인은 불륜 폭로에 대해 "명백한 허위사실이고 명예훼손을 당했다"며 오 전 사무국장을 대전지검 공주지청에 고소했다.

이에 오 전 사무국장은 9일 충남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 경제적 생활고 때문이 아니라 박 전 대변인이 가장으로서 무능 책임감이 없고 여자관계(김 시의원외 다른 여성)로 인해 부인이 집을 나가 10여년간 별거하게 됐다. 그동안 부인을 찾아가 수차례 재결합을 시도했다는 것도 거짓"이라고 말한 것에 대해 이날 기자회견장에 나온 박 전 대변인의 전처 A씨가 "그게 맞다"고 언급해 주위를 술렁이게 했다.

또한 박 전 대변인은 지난해 9월 전처와의 합의이혼 얼마 전인 청와대 대변인 재직시에 "오 전 사무국장, 자신의 전처, 처형이 요구한 3가지의 수백억원대 특혜 사업권이 있는 권력형 부정청탁을 거절한 것에 대한 보복성으로 정치공작에 시달리고 있다"고 주장하는 등 연일 폭로전이 점입가경으로 치달았다.

급기야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는 불륜 의혹에 휩싸인 박 전 대변인에게 예비후보직 자진 사퇴가 필요하다는 뜻을 전했다.

결국 박 전 대변인의 사퇴로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선거 경선은 양승조 국회의원과 복기왕 전 아산시장의 2파전으로 치러지게 됐다.

박 전 대변인은 이번 불륜 의혹 확산으로 도덕성에 심각한 타격을 받았다는게 중론이다.

박 전 대변인의 불륜 의혹과 예비후보 사퇴 등의 과정은 그의 친구이자 유력 대권 주자였던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자신의 여비서 등을 성폭행 한 혐의로 정치생명이 몰락하게 된 상황과 맞물려 있다고 볼 수 있다.

만약 안 전 지사에 대한 성폭행 폭로가 없었다면 예비후보 사퇴까지 이르게 한 박 전 대변인의 불륜 의혹을 감히 공개할 수 있었을까 하는 점이다.

사안이 다르긴 하지만 현재 박 전 대변인은 안 전 지사와 비슷하게 정치생명이 위태로운 처지에 놓여 있는 것만은 분명하다.

그의 정치적 재기 성공 가능성에 대해 의문부호가 붙는건 어쩔 수가 없는 것 같다.



ⓒ 공주신문(http://www.e-gongju.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심규덕·박승구·정광의 4급 승진
국회의장 비서실장에 박수현 전 대변인
"성실 납세 지원이 업무…어려움 도울
김종연 중부지방산림청장 취임
이동재 한전 공주지사장 부임
고필형 공주지청장 발령
박병수 공주시의회 의장 선출
곰나루 어린이수영장 6일 개장
박병수 의원, 원구성 앞서 더불어민주
마곡사 세계문화유산 등재 확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장기로 204-2 공주세종패션타운 B동 2층 Tel: 041-853-8111
사업자번호: 307-81-15873 회사대표: 진충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하
Copyright 2009 공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gongju.com
공주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