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특집 오피니언 공주플러스 포토 커뮤니티
2024.2.28 수 00:32
> 뉴스 > 뉴스 > 문화
     
문체부 '야간관광 특화도시'선정…충청권 유일
원도심 일대 콘텐츠 확충, 체류형 도시 청신호 
[1448호] 2024년 01월 31일 (수) 15:03:42 이석하 기자 lshview@hanmail.net
   

지난해 공주 문화재 야행, 구 공주읍사무소 건물을 배경으로 행사가 열리고 있다.

공주시가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인 '2024년 야간관광 특화도시 조성사업'공모에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야간관광 특화도시 조성사업은 지역의 이야기를 담은 야간관광 브랜드를 구축하고 콘텐츠 보강과 기반시설을 확충해 대표적인 체류형 관광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문체부는 2027년까지 야관관광 특화도시 총 10개소를 조성할 계획인 가운데 지난 2022년 2곳, 2023년 5곳 등 7곳에 이어 올해 마지막으로 공주시를 포함해 최종 3개 도시를 선정했다. 

충청권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된 공주시는 올해부터 4년간 지원받게 될 12억원의 국비에 시비 12억원을 추가해 총 24억원을 투입, 야간관광사업을 펼치게 된다. 

시는 하숙 마을을 끼고 있는 제민천 일대에 인문·예술강좌와 복고풍 밤 문화 체험 시설을 조성할 계획이다. 

지역 문화예술인들이 참여하는 '제민천 밤학당', 제민천 주변 자원을 활용한 '레트로 온', 공산성 야경을 즐길 수 있는 야간 캠프 등 주야간 관광 콘텐츠를 연계, 확장해 체류형 관광도시로 거듭나겠다는 복안이다. 

여기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공산성과 문화재 야행, 밤마실 야시장 등 원도심에 산재한 역사문화자원과 연계해 특색 있고 차별화된 야간관광 콘텐츠를 확충한다. 

이를 위해 공주문화관광재단과 공주산성시장 상인회, 상가번영회 등과의 협업을 통해 풍부한 야간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시는 관광객 체류시간 확대, 야간일자리 창출, 야간관광상품 개발 및 소비지출 확대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등 경제적인 파급효과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원철 시장은 "기존 야간관광 자원들을 적극 연계하고 활용한다면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본다. 지속 가능한 야간관광 특화도시 기반을 잘 다져 체류형 관광도시로 거듭나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 공주신문(http://www.e-gongju.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진형 공주시새마을회장 선출
김태우 신임 복지관장 취임
최시형 교주의 은거지 등 공주 답사
공주시 6급 이하 승진·전보
신현오 장로 어려운 이웃 후원
시립합창단 '찾아가는 연주회'연다
정진석 단수공천…예비후보 등록
3월부터 신관동·유구우체국 점심시간
김지광 "명품 도시 각인"포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장기로 204-2 공주세종패션타운 B동 2층 Tel: 041-853-8111
사업자번호: 307-81-15873 회사대표: 진충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하
Copyright 2009 공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gongju.com
공주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