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특집 오피니언 공주플러스 포토 커뮤니티
2019.9.20 금 02:35
> 뉴스 > 뉴스 > 경제
     
유구읍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내년말 준공
공모사업 선정…56억여 원 투입, 섬유산업 도약 청신호
[1294호] 2019년 09월 09일 (월) 19:23:20 이석하 기자 lshview@hanmail.net
   
유구읍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구축 사업 예정지

공주시가 중소벤처기업부와 소공인시장진흥공단이 진행한 '2019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구축·운영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구축·운영사업은 정부가 올해 처음 실시한 공모사업으로 공주 유구읍과 서울 중랑 면목동 2곳이 뽑혔다.

복합지원센터에는 신소재 개발이나 샘플제작에 필요한 특수설비와 첨단설비가 설치돼 제품개발 지원과 판로 확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발굴 등이 이뤄진다.

유구읍의 경우 같은 업종의 소공인(섬유제조업) 밀집도가 높고 복합지원센터 설치 시 고부가가치 창출과 사업 효과가 큰 집적지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에 따라 시는 이번에 확보한 국비 25억 원과 도비 5억 3700만 원, 시비 25억 7300만 원 등 모두 56억 1000만 원을 투입해 공동개발실과 스마트 가공시설, 온라인 쇼룸, 공동판매장 등을 구축하고 생산자원 공유 및 협력 네트워크 강화에 나선다.

소공인 복합지원센터는 내년 말 준공될 예정으로 (재)한국자카드섬유연구소(소장 전성기)가 3년 동안 운영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

김정섭 시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침체됐던 유구섬유산업이 다시 활기를 되찾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구축을 계기로 유구섬유산업을 공주의 대표 뿌리산업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 공주신문(http://www.e-gongju.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방화로 웅진동 주택 화재
상하수도 요금 8년째 동결…인상 불
100% 치사율 '아프리카돼지열병'
1500년 전 백제의 향연 임박
시의회 업무용 차량 사적 사용?
박수현 전 실장 깜짝 재혼
정종업 조합장 현직 유지…벌금 80만
유구읍 소공인 복합지원센터 내년말 준
안희정 징역 3년 6개월 확정
충수돌기염(막창자꼬리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장기로 204-2 공주세종패션타운 B동 2층 Tel: 041-853-8111
사업자번호: 307-81-15873 회사대표: 진충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하
Copyright 2009 공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gongju.com
공주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