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특집 오피니언 공주플러스 포토 커뮤니티
2017.11.20 월 17:09
> 뉴스 > 뉴스 > 정치
     
市, 서울∼세종고속도로 국토부 원안 지지
"청주시 제안은 경제성.타당성 낮아"…시민단체와 공조 대응
[1212호] 2017년 05월 02일 (화) 17:22:06 이석하 기자 lshview@hanmail.net

공주시가 국토교통부에서 당초 제시한 서울∼세종 고속도로 노선 정부안에 찬성하고 시민단체와 함께 적극 대응해 조기에 착수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서울∼세종 고속도로 노선 정부안(2025년 개통예정)은 2구간으로 나뉘어 1구간은 서울∼안성(71km), 2구간은 안성∼세종(57.87km)으로 세종시 서측을 경유해 대전∼당진 고속도로와 연결된다.

공주시범시민대책위원회(위원장 남창희)는 지난달 28일 집행위원회를 개최해 서울∼세종 고속도로 노선을 국토부 원안대로 조기 착수될 수 있도록 의견을 모아 발표했다.

시민대책위원회는 "장기적인 국책사업을 가로막는 지역 이기주의는 갈등과 비용만 초래할 뿐 득이 되지 못한다" 며 일부 지자체의 구간변경 움직임을 일축했다.

이에 공주시도 세종시와 천안시에 이어 원안지지 의견을 국토교통부에 공문으로 입장을 전달했다.

시는 "청주시의 제안은 현재 청주, 대전 등 인근도시의 인구밀집을 기준으로 제시했으나 이는 정부의 중부고속도로 확장과 중복될 우려가 있고 비용편익분석(B/C)도 1이하로 경제성과 사업추진의 타당성이 원안에 비교해 떨어진다"고 밝혔다.

또 "본 사업은 2004년 장기 수도권 고속도로망 계획 중 남북 5축으로 경부 및 중부고속도로의 교통량 분산을 통한 수도권 교통혼잡 완화와 주요 신도시 연계를 위한 천년을 내다보는 국가사업"이라며 "일부 지자체의 이익을 위해 노선을 바꾸는 것은 국가의 근간에 혼란을 초래하는 사항"이라고 강조했다.

 

ⓒ 공주신문(http://www.e-gongju.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30여년 공직 여정 책으로…내용 호평
유구직물의 재도약 몸부림
덕성그린시티빌 임차인 구제 힘 모으기
"마곡사 인근 소방파출소 설치 필요"
한해 농사 마무리 발전 모색
공주대 총장공백 사태 해결 접근
보호관찰 대상 20대 집행유예 취소
구 공주의료원 활용사업, 예산 축소
전국 야구 꿈나무들 6일간 열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장기로 204-2 공주세종패션타운 B동 2층 Tel: 041-853-8111
사업자번호: 307-81-15873 회사대표: 진충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하
Copyright 2009 공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gongju.com
공주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